무릎에 생긴 멍이 어느날 눈동자가 되었습니다 저녁식사 도중 엄마의 남자가 작은 목소리로 다툰 날이었고 결혼을 앞둔 남자가 폭염을 만들어낸 날이었…

아름다운 시 모음

무릎에 생긴 멍이 어느날 눈동자가 되었습니다
저녁식사 도중 엄마의 남자가 작은 목소리로 다툰 날이었고
결혼을 앞둔 남자가 폭염을 만들어낸 날이었습니다

주하림, 레드 아이