나는 로도스 섬에 있다. 여러가지 사정이 나를 이곳으로 오게 했다. 해변의 의자에 드러누워 일광욕을 하면서, 버찌를 먹고 플로베르의 소설을 읽는…

하루키의 에세이 중

나는 로도스 섬에 있다. 여러가지 사정이 나를 이곳으로 오게 했다. 해변의 의자에 드러누워 일광욕을 하면서, 버찌를 먹고 플로베르의 소설을 읽는 내가 여기에 존재하고 있다. 일종의 기정사실로서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