“불행과 상처는 ‘극복’하는 것이 아니다. 그저 지나가도록 놓아두는 것이다. 그 …

혜민스님 글