지긋지긋한 ‘만성 두통’, 나에게 왜 이런 일이?

두통은 누구나 흔히 경험할 수 있는 증상으로 전체 인구의 약 80% 이상이 일 년에 한 번 이상 겪는다. 하지만 이를 대수롭지 않게 생각하고 방치하다간 만성화가 되어 일생 생활에 지장을 줄 수도 있다. 만성 두통은 한 달에 15일 이상, 3개월 두통이 있고 구토, 발한 등의 동반 증상이 나타나는 경우를 말하는데 전 세계 평균 3%가 이 증상에 시달리고 있다고 알려진다. 만성 두통은 흔히 발생하는 두통보다 발생하는 빈도가 잦고 통증 강도가 심하기 때문에 일상생활에 부정적인 영향을 크게 미치며 통증으로 인한 우울증이 동반될 수 있으며 약물에 의존하는 경우가 많기 때문에 치료가 쉽지 않다. 만성 두통의 원인은 아직 명확히 밝혀지지 않았으며 스트레스, 근골격계 질환, 뇌 질환, 턱관절 문제 등 개인마다 각기 다르고 복합적인 원..

Source link